【 다로베 】성동구 성수동1가

깔조네, 20,000원. 혼자 가는 분들에게 권할만한 메뉴. 조금 삼삼한 맛은 감안하시길.


그동안은 가격적으로나 맛으로나 가장 안정적인 마르게리따를 먹곤 했는데, 깔조네가 궁금해서 시켜봤다. 대개의 이탈리안 음식이 그렇듯, 복잡다단한 맛은 아니고, 직선적인 맛이다. 리코타 치즈가 무슨 생크림 케이크 수준으로 많이 들었다. 다만 치즈 자체의 염도가 낮은 편이라 전체적인 인상이 심심하다. 속에 버섯이나 베리류, 혹은 견과류가 더해졌으면 어땠을까 궁금하다. 한조각 남긴 다음 포장했더니, 사장님이 평소랑 다르게 한판을 못드시니 어디 편찮으신 것인지 걱정된다며 물어보심. 저도 다이어트 할 때가 있답니다 (..)


이미지 맵

GUSTUS/★★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